대마도 회전초밥 스시야 すしや


일본을 갔다면 그래도 해산물을 먹어야 하긴 하겠고...

이즈하라 항에서 우리 입맛에 맞고 친숙한 곳이 바로 스시야 입니다.

번화가에서 약간 벗어난 곳에 위치하고 있긴하지만 이즈하라 항 자체가 워낙 손바닥만해서...


이즈하라 항구에서 내려서 바로 가셔도 되고

티아라 쇼핑몰에서 가도 걸어서 10분도 안걸립니다.


저 멀리 "스시야"가 보이네요

멀리서 봤을때는 그냥 창고건물처럼 생겼는데

그나마 앞에 입간판이 있어서 여기가 음식점이고 영업을 한다고 생각할 수 있었네요





건물 좌측에 있는 계단을 통해서 2층으로 올라가면 스시야 입니다.

스시야는 시마토쿠를 안 받는줄 알고 갔는데 가게 앞에 보니 시마토쿠 받는다는 깃발이 나부끼고 있네요

뜻밖에 횡재한 느낌이었네요 ㅎ



영업시간은 11:00~21:00 입니다.




자리에 앉아서 말차부터 한잔 합니다.

11시에 맞춰 갔더니 아직 회전 레일에 음식이 안돌아가고 있었어요.




이제 초밥이 슬슬 시작해서 오고 있습니다.




마주보고 앉아먹을 수 있는 자리도 있고... 개인별로 앉아서 먹을 수 있는 자리도 있어요




주문판입니다. 

저기에서 눌러 주문을 하면 초밥이 배달이 됩니다.

회전레일에 없는 메뉴는 물론 회전 레일에 있는 초밥도 모두 주문이 가능합니다.



주문하면 만들어서 신칸센이 배달을 해 줍니다.

저 위에 초밥접시가 얹혀서 달려옵니다.




왕새우 초밥(요건 제일 비싼 접시)




꼭 먹어야 할 것이라해서 먹어봤습니다. 

장어후라이!!!




장어가 신칸센을 타고 달려옵니다.




대박.... 사람들이 가서 무조건 시키는 이유가 있어요

정말 맛있습니다. 요건 강추강추!!!

하트3

꼭 먹고 오세요



이건 장어 초밥

나쁘지 않습니다 여기 장어는 기본은 해주네요 ㅎ




다 먹은 접시입니다

모스버거를 먹기위해서 양을 조절했어요 ㅎ

무늬 없는 주황색 접시는 맥주 계산하는거에요


계산할때 하나하나 가격 더할줄 알았더니 기계 가져와서 찍으니 자동으로 계산이 되더라구요

신기했어요 ㅋㅋ (우리나라에도 있는지 모르겠네요)



+ Recent pos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