스케쳐스 나이트아울

Skechers Nite owl


벌써 구매한지 반년이 다 되어가는데 카메라 바꾸면서 사진을 찾아서 올려봅니다.


어른이가 좋아하는 야광 운동화 스케쳐스 나이트 아울. 요즘 여러 종류의 야광운동화가 나오고 있더라구요. 컨셉은 달빛걷기나 달빛 마라톤 이런 대회까지 함께 열면서 하는 것 같은데, 숨차는거 별로 안좋아하는 저는 그런거 참가하고 싶은 생각은 0.000001g도 없고 그냥 예뻐서 샀어요.


사실 저 운동화를 커플로 산건 여행갈 때 신기 위한 목적이었지요. 

1. 예쁜데,

2. 커플느낌도 나고,

3. 발도 편한

4. 워킹화

결국 이걸로 결정하게 되었어요


6개월 실착 후 결론부터 적자면


발은 편한편이고, 내구성도 괜찮아요. 그리고 밤에 어디가면 사람들이 자꾸 쳐다봐서 조금 부끄러울 순 있으나, 영화관이나 소극장 같은 민폐가 되는 장소가 아닌 이상에는 조금만 신경쓰이다가, 점점 무덤덤해져 신경 쓸 필요가 없을 정도의 발광능력.


워킹화이긴 하지만 발등에 쿠셔닝이 많이 들어있어서 발이 조금 답답한 편.

특히 발등과 발가락 쪽이 두툼해서 여름에 신었을 때 조금 답답한 느낌이 들긴 했어요. 그래도 나름 통풍도 되는 편이라 여름에 못신을 정도는 아님.


내구성이 괜찮은 편. 바닥 밑창이 닳는다던가 그런 점도 안보이고, 발 뒷꿈치 부분이 주저앉지도 않았음.


정가는 비쌌으나 구매 당시에 가격이 많이 떨어져서 보통 운동화 사는 가격에 살 수 있어서 굿굿.



시즌 지난 제품을 사서 그런지 박스떼기는 조금 낡아있었지만 제품은 괜찮았어요


일단 여성용



여성용은 전체적으로 민트색깔이 주를 이루고 있어요. 그래서 더 깔끔하고 예뻐요. 야광 부분은 천부분은 뺀 나머지 부분들...

쉽게 말해서 신발 테두리 부분과 끈 넣는 구멍 부분들 전체가 야광이랍니다.




야광 부분이 제법 튼튼해보여서 나름 만족.




발 뒷꿈치 부분이 제법 만듬새가 좋아서 만족.





스케쳐스가 워킹화로 제법 유명하다 보니 착화감이나 접지력? 같은거에 대해서는 크게 의심하진 않았어요. 무슨 기술이 들어있겠죠.





이 아래로는 남성용 스케쳐스 나이트아울



얘는 여성용에 비해서 좀 덜 예뻐요.

대신 때는 좀 덜 타겠네요. 남자꺼도 민트색 많이 들어간 알록달록이면 좋았을텐데...




색깔 빼고는 큰 차이가 없는 만듦새




운동화 끈은 민트 블랙 2가지 주는데, 민트는 좀 안어울리는듯... 그냥 검은색 바탕이니 검은색 줄이 더 나아 보여서 검은색 하고다녀요







여성용 신발과 별 차이가 없기 때문에 자세한 설명들은 생략하고

야광 + 다리털 샷








+ Recent posts